[기고] 화재예방은 점화원 관리부터 雜文





김정주 기자 | 2017.02.27 | 신고 신고



가연물, 산소, 점화원 소방에 관련된 사람이라면 누구나 들어본 연소의 3요소이다. 연소, 즉 화재가 발생하려면 이 세가지 요소가 갖추어져야 하는 것이다. 여기서 가연물이란 우리 주변에 무수히 존재하고 있는 물질로서 종이, 목재, 섬유, 플라스틱, 기타 등등 거의 모든 물질이 탈 수 있는 물질인 가연물에 해당하는 것이다. 산소 역시 대기를 구성하고 있는 공기 중의 21%에 해당하는 물질로서 우리 주변에 상존하고 있다. 그렇다면 가연물과 산소가 상존하고 있는 조건에서 점화원만 주어진다면 바로 화재가 발생할 수 있는 상황으로서 점화원의 관리야 말로 화재예방을 위하여 반드시 우리가 주의를 다하여야 할 부분인 것이다.

그렇다면 점화원 관리는 어떻게 하는 것이 효과적인 것일까? 우선 점화원의 종류에는 어떤 것이 있는지 알고 있어야 하는데, 간단하게 표현하자면 에너지를 가지고 있는 물질은 모두 점화원이 될 수 있다는 것에 초점을 두어야 한다. 우리에게 널리 알려져 있는 가스렌지의 불꽃이나 보일러의 뜨거운 열기 이외에도 무수히 많은 점화원이 존재하고 있다. 그 중 눈에 보이지는 않지만 우리 주변에서 가장 많이 사용하고 있는 점화원의 한 종류가 바로 전기적 점화원에 해당한다. 즉 전기를 사용하는 기기는 모두 전기적 점화원이 될 수 있다는 이야기이다. 특히 겨울철에는 난방에 사용되는 온열용 난방기기, 여름철에는 냉방에 사용되는 선풍기, 에어컨 등이 전기적 점화원의 대표적이 예이다. 여기에서 언급하지 않아도 TV 또는 여러 가지 대충매체를 통하여 우리는 익히 많은 위험성에 대하여 알고 있다. 온열기기 주변에는 탈 수 있는 물질을 가깝게 두지 않도록 하고, 선풍기나 에어컨, 전기용 멀티콘센트 등에는 먼지가 쌓여 있지 않도록 제거해 주어야 한다는 사실은 알고 있으나 잘 지켜지지 않는 화재예방 수칙이다.


겨울철이 다가오면 무수히 많은 곳에서 화재예방을 강조하고 있지만 단순히 공허하게 외치는 화재예방이 아니라 화재를 예방을 위하여 무엇을 할 수 있고 구체적으로 우리 주변에서 어떠한 방법으로 화재를 예방할 것인가에 대하여 고민해야 하는 것이다. 그렇다면 우리가 화재를 예방하기 위하여 무엇을 할 것인가? 사실상 우리는 연소의 3요소 중 가연물과 산소는 우리 주변에 무수히 존재하고 있다. 가연물과 산소는 제어할 수 없기 때문에 결론적으로 점화원 관리를 통하여 화재를 예방할 수 밖에 없는 것이 현실인 것이다. 우리 주변에서 점화원, 에너지 공급원이 될 수 있는 것은 무엇일까?

우선 불꽃을 직접 취급하는 장소에 대하여 점화원 관리를 하여야 한다. 주방, 보일러실, 각종 난방기기 등은 언제든지 점화원으로 작용할 수 있기 때문에 반드시 화기취급자를 지정하여야 하고, 해당 화기취급자가 항상 기기의 관리에 주의를 다하여야 한다. 다음으로는 전기에 의하여 발생할 수 있는 화재 원인, 즉 전기적 점화원에 해당하는 부분을 고려하여야 한다. 전기 난방기기는 멀티콘센트를 이용할 경우 화재발생 위험성이 높아진다. 대부분의 멀티콘센트는 통신기기 등 용량이 적은 전기를 사용하기 위하여 제작된 것을 사용하고 있는데 이러한 멀티콘센트에 대용량의 전기 난방기기를 사용할 경우 콘센트 부분이 까맣게 그을리거나 전선이 뜨거워지는 등 전기화재의 전조현상을 보이는 경우가 발생한다. 멀티콘센트 등에서 이러한 현상이 발생한다면 난방기기 전용의 멀티콘센트로 교체하거나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전기사용을 개선하는 것이 화재예방을 위하여 필요한 조치일 것이다.

최근 전기안전관리를 대행하는 기관이나 업체에서는 적외선 카메라를 통하여 전기적 점화원이 될 수 있는 부분에 대하여 확인을 해주는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으므로 이러한 서비스를 활용하는 것도 좋은 방법일 것이다. 또 하나의 점화원으로서 최근 대형화재의 원인이 되었던 용접이나 절단 작업 중에 발생하는 불꽃 등에 대한 관리가 필요할 것이다. 특히 용접이나 산소를 이용한 절단작업의 경우에는 1,000℃ 이상의 고열을 취급하기 때문에 화재의 위험성이 높으므로 반드시 작업장소 주위에는 가연물이 없도록 조치를 취한 후 해당 작업을 수행하여야 하고 작업자 이외에 화기를 감시하는 사람을 두어 긴급한 소화조치 등 화재예방에 필요한 조치를 할 수 있도록 적절한 안전대책을 고려하여야 할 것이다. 이외에도 불법적인 전기가설, 노후된 전기기기의 사용, 비정상적인 화기취급 등이 화재의 원인이 될 수 있는데 이는 법규와 원칙을 고려하여 다시 한 번 생각한다면 충분히 예방조치가 가능한 부분일 것이다. 결론은 우리 주변에서 흔히 사용하고 있는 점화원을 어떻게 안전하게 관리하고 사용할 것인가의 문제가 화재예방 대책과 직결되어 있다는 것을 잊지 말아야 할 것이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